전체메뉴
[고양이 눈]사이좋은 자매
더보기

[고양이 눈]사이좋은 자매

최혁중 기자 입력 2019-06-26 03:00수정 2019-06-26 03:00
뉴스듣기프린트
트랜드뉴스 보기
다리 아파, 업어 줘! 길을 걷던 동생이 언니에게 조릅니다. 다리가 아프다는 핑계를 댔지만 실은 그것보단 언니의 따뜻한 등이 더 좋은 것 같습니다. 동생을 업은 언니는 몇 걸음 못 가고 힘에 부쳐 내려줍니다. 그 사이 자매의 웃음소리가 까르르 골목을 채웁니다.

최혁중 기자 sajinman@donga.com
주요기사

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


기사 의견

   

주요뉴스

1/3이전다음