전체메뉴

donga.com

이희진 부모 살해 사건 용의자 김모씨 구속
더보기

이희진 부모 살해 사건 용의자 김모씨 구속

뉴시스입력 2019-03-20 17:25수정 2019-03-20 17:29
뉴스듣기프린트
트랜드뉴스 보기
"증거인멸과 도망 염려가 있다"
‘청담동 주식 부자’ 이희진 씨 부모 피살 사건의 유력 용의자 4명 가운데 1명인 김모(34)씨가 20일 구속됐다.

수원지법 안양지원(영장전담판사 이혜민)은 이날 오전 10시30분 부터 김 씨에 대한 구속 전 피의자 심문(영장실질심사)을 진행한 뒤 “증거인멸과 도망 염려가 있다”며 구속영장을 발부했다.

김 씨는 지난달 25일 중국 동포 3명을 고용해 안양에 있는 한 아파트에서 이 씨의 아버지(62)와 어머니(58)를 살해하고, 시신을 각각 냉장고와 장롱에 유기한 혐의를 받고 있다.

김씨가 고용한 공범 3명은 범행 직후인 지난달 25일 오후 11시50분께 인천공항을 통해 중국 칭다오로 출국했다.

주요기사

앞서 김씨는 20일 오전 9시30분께 구속 전 피의자심문을 위해 안양동안경찰서를 나서면서 취재진을 향해 “내가 죽이지 않았다. 억울하다”고 외쳤다.

【안양=뉴시스】

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


기사 의견

주요뉴스

1/3이전다음

포토·동영상

동영상
동영상
동영상
동영상
동영상
동영상
동영상
동영상
동영상
동영상
동영상
동영상